'멍때리기'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9.11.20 오늘 밤은 마냥.. 힘이 안난다..
  2. 2009.07.17 잠자리 보다. (3)
is윤군이야기2009.11.20 00:38
몇일동안 삽질을 해서 일까...
오늘 밤은 정말이지 코딩할맛이 안난다..

그래서 그냥.... 아까 서점에서 보다온 Pro JavaScript Techniques 책을 ...
pdf로 걍 보는 중;;

영어 동강도 봐야 하는데;;
시간은 흘러가는구만..

john resig 이라는 Jquery 창시자 아저씨가 적은 책인데 .. 꼭 스프링의 창시자 로드존슨의 J2ee D&D 책을 보는 듯한 기분이라고 할까;;
코딩 스타일이 딱 맘에 들었다;;
눈으로 익히는중 +.+ 눈팅이라고 해야하나;;

이런 휴식후에... 좋은 방향이 생각났으면 좋겠다!!
DOM과의 마지막 승부를 기다리며;;;


이건 SSCF를 위한 연습이라고 생각하자... 휴===3333
Posted by is윤군

댓글을 달아 주세요

Etc2009.07.17 16:02
오늘 아침 현관문을 열고 나왔는데;; 날씨가 좋았다.
어제 밤에 본 일기예보에는 오후에 비가 올 확률이 90%라고 되어 있었지만..
무거운 가방속에 우산을 챙기기 싫어서 ... 걍 나와 버렸다..

그런데 점심때가 되니.. 비가 오더니... 주말까지 엄청난 량의 비가 내린다는군... 젠장..

머 무튼... 코딩하다 복잡한 머리를 들고... 회사 옥상에 올라갔다..
비가 부슬부슬~ 내리고 ~~
옥상에 군데 군데... 물이 고였고~;;

어디선가 잠자리 한마리가 날러 오더니..
그 고인 물에다가 출산을 하는게 아니던가... ;;

타수산란 - 대부분의 잠자리가 하는 산란방법입니다

흐르는 물이나 강에 마치 수면을 때리듯이 산란관을 집어넣고 알을 낳는 방법입니다


음... 계속 지켜 봤는데... 계속 계속 출산을 하는데..
가만히 보다 보니.. 저 잠자리 알은 결국은 비가 그치고 다시 날씨가 좋아지면...
물들은 증발하고 결국 알은 부화 하기도 전에 없어지는게 아니던가;;

내가 잠자리랑 말이라도 통하면... 여기서 놓치말고 다른데 가라고 이야기를 해주고 싶었지만..
허튼 생각이었다... 머 덕분에 멍때리며, 잠자리를 지켜보다가 내옷이 젖는줄 모르고 계속 지켜 보았네;; 젠장;;

그런데 그 잠자리가 부러웠다.. 아무 생각이 없이 본능에 충실하게 행동했으니..

한동안 이런 저런 생각들로 ... 머리가 아파왔던 나에 비하면 ... 저런 잠자리가 어쩌면 나보단 더 잘 사는 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든다.

지금 이 고민의 끝에 가면 ... 아무런 일 없듯이 살아갈 수 있겠지? 나도 잠자리처럼 말이야;;
Posted by is윤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말 생각해보니, 본능에 충실하면 고민도 줄어들겠구나.
    나도 잠시 멍때려야지.

    2009.07.17 17:11 [ ADDR : EDIT/ DEL : REPLY ]
  2. 바보

    옛날 중국의 승찬대사(僧燦大師)의 「신심명(信心銘)」에 「眼若不睡 諸夢自除」(만약 자지 않으면, 모든 꿈은 저절로 없어진다)와 같이 인성은 본래 밝은 것이다.미(迷) 의(疑) 공(恐)도 없고 밝아서 푸른 하늘과 같이 넓고 맑은 자태가 인간의 마음 본연의 모습이어야 할 것이다.
    이런 마음 본연의 모습을 손상케하는 것이 여러 가지가 있다. 경(驚), 구(懼), 의(疑), 혹(惑)과 같은 것도 여기에 포함된다. 이것을 검도에서는 네가지 병이라고도 하고 사계(四戒)로 삼고 있다. 더욱 교만(驕慢),아집(我執), 탐욕(貪慾), 노(노), 구(구), 불신(불신), 의심(의심), 미혹(미혹), 모멸(모멸), 만심(만심)등을 흐리게 하는 것으로서 마음 본연의 자세를 잃게하는 것이다.
    무념무상이란 어떤 것인가하면 바로 이것들 모든 사념사상(邪念邪想)을 털어 버린 깨끗한 마음의 상태를 말한다. 명경지수(明鏡止水)라는 것도 결국 같은 의미라 하겠다.
    베려고하는 생각, 맞지않으려는 생각, 이기려는 생각, 지지 않으려는 생각은 이미 무념무상이 아닌 것이다. 적도 없고 나도 없고 죽음도 생도 없는 심경에 도달할 수 있을 때 비로소 신묘한 검법이 나오게 된다는 말이다. 말은 쉽고 행하기는 어려운 것이지만 그러므로 수행이 필요하고 인격의 도야가 필요하다 하겠다

    2009.07.20 09:25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