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없음2012.07.23 06:39

기쁜날도 있고.

슬픈날도 있고.

거지같은 날도 있고.

그런거다.


그게 사는거라고 생각한다.

그리고 다들 그렇게 살아가는거 아닌가?


후움움움냥.


난 지금 무슨날에 살고 있는 걸까?

왜 이리도 아동바동 살아가는 걸까?

도대체 머가 날 이렇게 만들었을까?


도대체 무.엇.을.위.해.서. 

말이지..

Posted by is윤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바보

    다 놓으면 가벼워진다 ㅎ
    불안해서 그렇지...
    무엇을 위해서 = 불안해지지 않기 위해서??
    난 다 놨더니 바보 된느낌? 그래도 좋아 ㅎㅎ

    2012.08.08 11:00 [ ADDR : EDIT/ DEL : REPLY ]